The definition of Citizen developer

로우코드의 전세계적인 열풍과 더불어 Citizen developer (or fusion developer)란 개념이 부상하고 있다. 한국말로 하면 시민개발자로 인지되는 것 같다. 그렇다면 시민개발자만 누구이며, 왜 중요한지 알아보자.

Photo by Procreator UX Design Studio on Unsplash

우리가 알고 있는 전통적인 개념의 개발자는 위와 같다. 프로그래밍 언어를 이해하고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할 수 있는 전문가이다. 이들은 극소수이며, 일반인은 파악하기도 힘든 복잡한 소프트웨어를 설계하고 코딩하는 사람들이다.

시민개발자는 위의 개념과 조금 다르다. 유명한 기술관련 조사 기관인 Garner에서 정의하는 시민개발자는 아래와 …


A new generation of the low-code platform

Low-code platform은 어떻게 작동하는가?

코드베이스는 컴퓨터가 이해할 수 있는 프로그래밍 언어의 뭉치를 의미한다. 일반적으로 애플리케이션이 구동하기 위해서는 코드베이스로 작성된 명령어들을 작성하여 기능을 구현하고, 데이터를 처리한다.

로우코드(또는 노코드)는 프로그래밍 언어로 작성된 코드베이스 대신에, 일반 사용자를 위해서 시각적으로 추상화된 레이어를 사용자와 코드베이스 중간에 위치시키는 것을 의미한다. 사용자는 이러한 비주얼 레이어를 통해서, 코딩없이 (또는 제한적인 코딩), 애플리케이션이 어떻게 작동할지를 구성하고 어떻게 보여질까를 설계한다. 로우코드 플랫폼의 역할은 이러한 추상화 …


로우코드 기술의 근본은 무엇인가?(1/2)

Photo by Lavi Perchik on Unsplash

코딩을 이해할 수 있다면, 당신은 전세계 직장인의 3%이다. 아쉽게도 나머지 97%는 코딩 지식이 없다. 그들은 경영, 영업, 고객지원, 전략, 마케팅, 생산, 연구개발 등 다양한 업무를 수행하고 있으며, 그들의 업무에서 프로그래밍 지식이 직접 도움되는 경우는 거의 없지만, 반면에 디지털화되지 않은 프로세스는 고통이다.

이들에게 적정한 도구없이 업무에 필요한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하라고 하는 것은 불가능이다.

평균적인 기업의 상황은 다들 마찬가지이다.

실무자를 위한 로우코드 플랫폼

기업에서 로우코드 플랫폼을 도입하는 가장 직접적인 수요는 프로세스를 디지털화하는 것이다. 방대한 업무를 디지털화하는 것은 기업 내 …


실질적이고 영속적인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이 가능한가?

Digital transformation은 모든 기업에게 커다란 도전 과제이자 생존 이슈이다. 단어에서 의미하듯이 기업이 변형되는 것을 의미한다.

이러한 변화를 가능케 하기 위해서는 현재 존재하는 많은 프로세스를 자동화하고 사일로화된 수작업을 디지털화를 해야한다. 그러나, 많은 회사가 디지털 전환을 업무 자동화 정도로 이해하고 있으며, 새로운 인프라를 구축하고, 프로그래머에 의존하여 수많은 코드를 새롭게 만들어야 하는 것으로 인식하고 있다. 불행히도 또다른 복잡성과 비용을 증가시키고 있다.

그렇다면, 최근에 글로벌 트랜드로 급부상 중이며,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의 enabler …


스타트업은 시장진입전략을 어떻게 수립할 수 있을까?

Photo by Haut Risque on Unsplash

Go-To-Market plan(시장진입계획)은 Business plan(사업계획)과는 다르다. 후자가 포괄적인 느낌이라면, 전자는 보다 좁고 현실적이다. GTM의 목표는 스타트업의 제품(또는 서비스)를 고객에게 성공적으로 제공하기 위한 계획이다.

스타트업 비지니스에 직접 영향을 미치는 중요한 계획이므로, 현명하게 수립해야 한다.


Product market fit 에 대한 심층 분석

Product market fit (PMF, 제품시장맞춤)은 사실 벤처캐피털의 평가 기준에 가깝다. PMF에 도달한 스타트업에 투자하는 것을 선호한다. Marc Anderseen과 Andy rachleff와 같은 저명한 벤처캐피털리스트 들은 하나 같이 PMF를 강조하고 있다.

이외에도 국내외 투자자들도 모두 예외 없이 Product Market Fit을 가장 중요한 투자 기준으로 뽑는다.

그렇다면 Product Market Fit은 어떤 것이고, 어떻게 도달할 수 있을까?


어떻게 Minimum Viable Product을 만들 것인가?

만약 아래와 같은 MVP 개념을 상상하고 있었다면 착각이다. 지금의 사업 환경은 과거와 다르다.


Product Market Fit(제품시장맞춤) 도달하기

스타트업의 성장 가능성을 언제 확인할 수 있을까?

스타트업의 성장 가능성이 높다는 첫 번째 현실적인 증거는 고객 반응이다. 스타트업의 MVP에 대한 관심 있는 고객이 늘어나고, 매출이 급증하거나, 추가 요구 사항이 급증하여 스타트업 내부에서 적절하게 대응이 어려운 상황을 의미한다. 이를 다른 표현으로는 PMF (Product-Market Fit)을 도달했다고 한다. 객관적인 지표로는 Net increase or organic growth로 확인 가능하다. 혁신적인 제품을 통해서 시장에 진출하는 모든 스타트업의 최대 과업이라고 해도 된다.

그렇다면 PMF 도달에 문제가 있다는 것을 어떻게 알 수 있을까?

창업가는 사실 매우 잘 알고 있다. 제품에 대해서 고객의 반응이 신통치 않 …


스타트업이 반드시 거쳐야 할 사전 단계

많은 스타트업 들이 초기 제품 (MVP)개발을 단순한 제품 개발, 핵심 기능 구현 정도로 알고 있다. 실패확률을 낮추고 시장에 진입 가능한 성공적인 초기 제품을 구현하기 위해서는 체계적으로 접근해야만 한다.

스타트업이 초기 제품(MVP)를 시장에 출시하면 단 번에 성공적인 케이스도 있지만, 그렇지 못한 케이스가 더 많다. 첫 방문자들은 돌아오지 않고, 전환율도 낮고, 광고비용을 집행하지 않으면 사용자가 늘어나지 않는다.

(기대보다) 저조한 시장의 반응은 그 다음 단계로 나아갈 수 없게 만들며, 결국 스타트업의 실패로 끝난다. 실패확률을 줄이기 위해서는 초기 제품 개발 이전에 고객 검증( …


어쩌면 가장 중요한 단계

스타트업의 제품, 팀웍, 기술, 투자유치 등을 모두 합쳐서 ‘가장’ 중요한 것을 말하라고 하면 ‘시장’이다.

왜나하면 시장이 없거나 반대 방향이라면, 최고의 팀을 만들고 최고의 제품을 출시하더라도 살아남을 확률이 없기 때문이다. 시장에 파도가 밀려온다면 부족한 팀에 어설픈 제품도 순풍에 실려서 멀리 나아갈 수 있다. 그리고, 초기 스타트업 입장에서는 시장이 있다는 수준으로는 부족하다. 마켓트랜드 자체가 우호적이어야 한다.

스타트업은 태생적으로 혁신의 DNA를 가지고 있기 때문에 작은 시장에서 자신만의 제품으로 시작하더라도 쉽게 주변 시장과 더 많은 고객을 변화시킬 잠재력이 있다. 따라서 초기에는 작지 …

chris

Outcode founder

Get the Medium app

A button that says 'Download on the App Store', and if clicked it will lead you to the iOS App store
A button that says 'Get it on, Google Play', and if clicked it will lead you to the Google Play store